구글 크롬이 업데이트를 강제하는 꼼수

조용한 저전력, NAS .☞ 펌보다 링크

아직은 그냥 느낌이고 증거는 없습니다. 그러니 그냥 개인경험정도로만 읽어 주세요.


자동업데이트가 끝나면 재시작하라고 다이얼로그박스를 일단 띄움니다.

NO를 선택하면 순순히 그냥 돠두는 것 같지만,

뭘 하는지 CPU점유율을 올려버리는 것 같더군요.

chrome.exe의 점유율이 올라가요.

그럴 때 크롬을 재시작해주면 다시 줄어들어 있습니다.


제 컴퓨터인데, 버그를 위장해서 불편을 강제해 자기들 바라는 식으로 행동하게 만들어요.

매우 마음에 안 드는 짓. Evil Google!


그리고 이렇게 해서 재시작할 때, 처음 뜬 다이얼로그박스가 아니라 작업표시줄에서 모든 창을 한 번에 닫고 재시작하는 경우, 창 하나만 열리고 복구 알림창도 뜨지 않습니다. 메뉴의 방문 기록 항목을 열어서 닫은 탭을 열어 주어야 합니다.



여담.

애플도 이런다는 얘기가 있긴 합니다.

iOS업데이트에 트릭을 넣어, 불편해진 사용자들이 새 아이폰을 사도록 유도한다는 것이죠.

이 루머 자제는 무척 오래 전에 퍼진 것인데,

구글 트렌드같은 것으로 아이폰느려!이런 말과 새 아이폰 출시시기가 겹친다는 말도 나온 적 있고,

벤치마크만 따지면 딱히 다르지 않다는 말도 있고, 벤치마크말고 실사용을 봐야 한다는 반박도 있습니다.


신고
이 글과 같은 분류 글목록으로 가기
트랙백이 없고, 댓글이 없습니다.
☞ 링크/트랙백관련

글 보관함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