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obe Source Han Sans(본고딕) Google Noto Sans CJK (Adobe+Google, CJK)

공구함, 튜닝PRG/글꼴 (Font)

2014년쯤 나온 것이라는 데, Adobe 웹사이트에 올라온 본고딕체 설명을 인용합니다.

Adobe는 Google과의 협력을 통해 새로운 오픈 소스 한중일 통합 서체 모음인 본고딕(Source Han Sans)을 출시하게 되었습니다. 이 서체 모음은 데스크탑용 Typekit을 통해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Typekit 계정이 없는 경우 계정을 만들어 Adobe의 무료 구독을 통해 바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원본 소스 파일에 관심이 있는 사용자는 GitHub의 다운로드 페이지에서 소스 파일을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7가지 굵기로 제공되는 본고딕은 하나의 서체를 통해 한국어, 일본어, 중국어 번체 및 중국어 간체를 모두 지원합니다.  또한 널리 사용되는 Source Sans 서체 모음의 라틴어, 그리스어 및 키릴 자모 글리프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앞에서 언급한 바와 같이 이 서체 모음 각각의 굵기에는 총 65,535개의 글리프(OpenType 포맷으로 지원되는 최대 글리프 수)가 포함되어 있고 전체 서체 모음에는 약 총 50만 개의 글리프가 포함되어 있습니다.지금까지 이러한 규모와 개발 범위 및 가치를 지닌 서체 모음이 오픈 소스로 제공된 적이 없었습니다. 즉, 다양한 언어 세트를 지원하는 서체를 필요로 하는 디자이너, 개발자 및 일반 사용자에게 무료로 제공됩니다. Adobe는 디지털 경험을 혁신해 나가고 있으며 본고딕의 출시는 사회 환원이라는 Adobe의 비전을 한 단계 발전시키는 또 다른 사례입니다.


본고딕은 Apache 2.0 라이선스에 의거하여 제공됩니다. 전체 다국어 서체 모음, 개별 언어 하위 세트 및 원본 소스 버전은 GitHub에서 다운로드 할 수 있습니다. Google은 Noto 통합유니코드 서체 모음의 일부로 Noto Sans CJK라는 이름으로 이 서체의 자체버전을 출시할 예정입니다.



https://blog.typekit.com/alternate/source-han-sans-kor/


css font weight 100~900을 주었을 때의 샘플. 이 font-weight 속성을 주지 않은 기본에서는 꽤 두껍게 나옵니다. 그래서 사용하기에 따라 투박하게 느낄 수 있습니다. 300정도로 주면 적당히 가늘고, 600이상이면 두께를 느낄 수 있습니다.

css font-weight속성은 글꼴이 지원하지 않으면 속성값을 수치로 주었을 때 차이를 별로 못 느끼기도 합니다. 그 외 기본적으로는 좀 찾아 보니 400이 노말, 700이 볼드로 표현되는 게 웹브라우저 공통인 듯.


이 글과 같은 분류 글목록으로 가기 / 최신글목록으로 가기
☞ 링크/트랙백관련

댓글을 달아 주세요

 

최근 올라온 글 (목록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