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cent Posts
Recent Comments
관리 메뉴

PC Geek's

티맥스OS OE(Open Edition) 7월 출시 예정 발표 기사를 읽고 본문

프로그램/리눅스(Linux)

티맥스OS OE(Open Edition) 7월 출시 예정 발표 기사를 읽고

어떤 사람은 리눅스 판본 중 하나면 그냥 리눅스아니냐지만 조린OS같은 것도 리눅스일 테니까 그래서 그건 일단 신경쓰지 말기로 하고.. 기사보니 구름OS란 이름도 있군요. 원래부터 치안, 군사조직용으로 만들었다나.. 그걸 만들 때는 하모니카를 공공기관용으로 생각했다는 글도 보이네요.


링크는 ZDNET 기사입니다.



저는 리눅스 한국어 환경에 마춘 배포판정도로 무난하게 나오면 재미로 써보겠습니다. 누구말대로 운영체제라기보다는 운영환경에 가깝다 해도. 가장 최근에 써본 것이 하모니카리눅스인데, 윈도우같지는 않고 윈도우처럼 생각하고 쓰면 자잘하게 이야기할 게 있지만[각주:1] 그래도 리눅스라고 생각하면 괜찮았습니다. 그런 게 하나 더 생긴다면 그것도 좋죠.[각주:2]


https://tmaxos.com



그 정도로 생각합니다. 일단은 그 이상은 기대안합니다.




$ 초보 잡담.

우리 정부가 MS윈도우가 아닌 OS를 사용하고자 할 때, 지금 시점에서 정부는 OS를 유지보수할 "능력이 없으니까", 각 OS납품자들에게 그걸 바라겠죠? 그리고 그 OS납품자들이 외국 회사라면 정부 의도와 다르니까 MS는 물론이고 레드햇도 안 될 테고. 그래서 중요하다 싶은 곳은 한컴 아니면 티맥스겠죠? 다른 리눅스를 미는 단체 또는 기업은 선정돼봐야 정부가 바라는 일을 해주지 못할테고, 대신 정부에게 자기들이 클 때까지 지원하달라고 요구하는 수밖에 없을 겁니다. 그러니 당장은 좀 덜 중요한 쪽만 입찰시도할 것 같고...

그냥 탈 MS가 지상목표라면 레드햇 정식판쓰고 MS윈도우쓸 때처럼 유상지원받으면 되지 않나? 이런 생각도 들었습니다.


  1. 백업시디를 리핑하는 간단한 작업을 예로 들면, 소프트웨어는 앱스토어같은 방식으로 간단하게 설치할 수 있었지만 언어코드문제로 한글파일, 폴더가 __로 바뀌는 걸 겪기도 했습니다.분명 설정을 뭔가 바꿔주면 제대로 동작할 사소한 부분이겠죠. [본문으로]
  2. 그리고 전에 돌던 소문처럼, 만약 Wine(Wine Is Not Emulator) 환경을 신경써준다면 그건 환영할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실력있는 리눅서야 OS깔고 와인 최적화하는 정도는 일도 아니겠지만. [본문으로]
이 글과 같은 분류 글목록으로 가기 / 최신글목록으로 가기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