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cent Posts
Recent Comments
관리 메뉴

PC Geek's

모질라 파이어폭스(Mozilla Firefox) 웹브라우저 동기화(Sync) 본문

모바일, 통신/웹브라우저

모질라 파이어폭스(Mozilla Firefox) 웹브라우저 동기화(Sync)

설치 후 안내 화면이나, 메뉴를 열어 계정을 하나 만들어주어야 합니다. 그래야 윈도우를 싹 밀고 다시 깔아도, 다른 컴퓨터에서도 전에 쓰던 게 보일 테니까요.

경고! 파이어폭스 웹브라우저는 현재의 티스토리 블로그 구버전 편집기와는 상성이 나쁩니다. 플래시를 지원하지 않고 쓰려 하면 충돌이 있기 때문입니다. 텍스트는 문제없지만 포토업로더는 사용불가고 그냥 파일올리듯 해야 합니다. 주의가 아니라 경고입니다. 먹통되면 편집하던 거 다 날아갑니다.


이런 식입니다. 계정은 그저 이메일과 비밀번호, 힌트 정도를 입력하면 만들어지고, 비밀번호를 잊어버렸다면 비밀번호 초기화 링크를 누르면 가입한 주소로 메일이 갑니다. 그리고 시키는 대로 재설정하면 됩니다.

설정 화면 동기화 메뉴:

파이어폭스의 동기화 기능은 서버에 저장된 데이터가 유출되지 않도록 노력하기는 하겠지만 불의의 사고로 삭제될 일이 없다고 보장하지는 않습니다. 그래서 둘 이상의 단말기(또는 가상머신 속 브라우저)에 동기화해주라고 합니다. 백업개념.


여담.

사실, 크로뮴 계열 웹브라우저를 사용하던 사람에게 파이어폭스는 무진장 불편한 웹브라우저입니다. 그 중 하나로, 주소창에서 영역지정할 때, 커서를 주소창 텍스트 가운데 두고 shift+cursor up 을 누르거나 shift-cursor down을 누르면 크롬처럼 현재 커서 위치에서 왼쪽 전체 또는 오른쪽 전체 텍스트가 선택되는 게 아니라, 최근방문목록같은 것이 열립니다. 그런 식으로 센스가 많이 다릅니다.

그런 게 몇 가지 있기 때문에, 크롬이나 크로뮴계열에 없는 불여우만의 장점을 바라서가 아니라면, 꼭 불여우를 주력으로 쓸 이유는 없습니다. 그저 "adobe flash를 쓰고 싶어도 자칫 먹통돼서 잘 안쓰게 해줘서 고마운 여분의 웹브라우저"를 원한다면 좋습니다.

그 외, 웹페이지에서 커서를 움직여 영역지정한 다음 그 영역만 인쇄하거나 저장할 수 없다는 점도 큰 단점입니다. 크롬과 웨일에서는 기본 제공이죠. 이 기능을 만들어주는 애드온도 거의 없더군요. 애써 찾아도 한국어 제대로 동작하지 않는 식.

인쇄할 때 PDF저장 옵션이 바로 보이지도 않습니다. (없는 듯. 이건 PDF인쇄 드라이버를 적당한 거 하나 골라 깔면 되긴 하지만. 하지만 크롬과 웨일은 내장입니다. 파폭도 그 둘과 마찬가지로 PDF뷰어로는 쓸 수 있는데 왜..)

그리고 주소창 오른쪽 끝 아이콘을 정리해줄 수 없습니다. 네이버 웨일의 비슷한 기능처럼, 관심없고 안 쓰는 기능인데 딱 실수로 클릭하기 좋은 위치에 고정해 박아놔서 별로.. 그리고 주소창이 있는 줄의 아이콘 배치와 여백이 너무 낭비가 심합니다.

한글 입력이 웬지 좀 구식느낌입니다. 어떤 조건인지는 아직 모르겠는데, 파폭에서 블로그글을 작성하다 보면 화면 왼쪽 상단에 현재 조합 중인 한글이 뜨고 그럴 때 컴퓨터가 굼뜬 느낌을 받을 때가 있습니다. 그리고 빠르게 타자하다 보면 분명이 입력했는데 한 글자가 사라져 있다거나. 이건 제 컴퓨터의 문제일 지도모르겠습니다. 특히 보안플러그인 충돌이나.

다른 프로그램처럼 파폭도 사용자 경험(크래시 보고서 등)을 보고하는 데 동의하는 선택지가 있고 백그라운드 자동 업뎃 선택지도 있습니다. 보고서 동의는 해주더라도 백그라운드 자동 업데이트는 꺼주는 게 편합니다. 크로뮴쪽도 그렇지만 가끔 오동작하거나 의도하지 않은 방식으로 행동하는 듯.


그래서, 파이어폭스는 지금 시장에서 유니크하며 좋은 웹브라우저지만, 현 시점에서 파이어폭스를 사용하는 것은, 컴맹이나 일반인에게 권하지는 않습니다. 제3, 제4의 웹브라우저가 필요하다거나, 크롬이나 크로뮴기반은 지겹다고 생각하는 분, MS Edge까지 크로뮴기반으로 넘어오고 있어서 정치적 올바름을 추구한다거나 독과점은 싫다고 생각하는 분, 그리고 자기 환경에서는 파폭이 제일 어울린다고 생각하는 분들에게만 좋을 겁니다.


이 글과 같은 분류 글목록으로 가기 / 최신글목록으로 가기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