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cent Posts
Recent Comments
관리 메뉴

PC Geek's

Adobe Flash Player : 가장 사악한 프로그램 본문

컴퓨터 고장,보안,백신

Adobe Flash Player : 가장 사악한 프로그램

제 생각으로는 ActiveX를 대신하겠다며 나온 exe 보안 플러그인보다 훨씬 사악합니다.

모든 회사와 웹사이트들은 Adobe Flash 를 이용하지 말아야 합니다. 특히 금융기관과 정부기관, 정부산하기관과 단체에서는 써서는 안 됩니다. 왜냐 하면, 공공서비스를 이용하는 수많은 컴맹들이 아래와 같은 화면을 봐야 하는데, 뜬금없이 나오는 알람 팝업에 동의를 눌러 업데이트하는 방식도 그렇고, 귀찮아서 "업데이트 알림 안 함"을 선택했을 때도 그렇고, 일반인이 이런 습관을 악용하는 악성코드에 걸리기 딱 알맞기 때문입니다. 그렇다고 고지없는 자동 업데이트 설정을 쓰기에는 가끔 플래시 업데이트가 잘못 돼서 컴퓨터를 손봐야 하는 일이 생기기 떄문에 그래놓기도 찝찝합니다.

요즘 이슈는, 스티브 잡스가 플래시를 배척하던 이유와는 전혀 달라요. 그 때 그건 아직 모자란 점이 많던 iOS내부의 문제, 그리고 iOS에서 수익을 뽑으려는 목적이 짙었고, 또 상당히 옛날 이야기였습니다. 하지만 요즘은 플래시 보안문제가 더 심각해졌고, 플래시 업데이트와 연관됐는 지 모르겠지만, 저는 윈도우 탐색기 다운하고도 관계가 있지 않나 하는 의심도 합니다. 단지 탐색기가 재시작되면서 알람이 자동으로 뜨는 것일 지도 모르겠지만요.

플래시도 이제 한 20년 써가는 물건이죠? 그리고 웹에 떠도는 얘기로는, 싹 갈아엎기 전 아래아한글 구버전처럼, 이것도 이제는 어도비에 구조를 제대로 아는 직원이 없어서(원개발사인 macromedia가 adobe로 인수된 지 오래됐습니다) 코드는 여기 저기 때운 상태가 돼있다는 소문도 있던데요.


그리고 자바.. 이것도 참. 요즘 구멍새는 거 막느라 정신업는 업데이트.
액티브X, 플래시와 함께 이젠 자바 어플리케이션도 버릴 때가 되지 않았나요? 
그 땐 최신이었지만 20년 유행을 누렸으면 더 나은 게 대신할 때도 된 것 같은데..

자바를 설치하라는 겨, 노턴을 설치하라는 겨?
플래시 플레이어도 이런 식이라 컴맹들은 깔기 딱 좋습니다.
강제설치 공공재화된 프로그램치고는 좀 그렇습니다. 그리고, 백신 프로그램 정도는 이미 깔려 있는 컴퓨터가 많은데, 저런 걸 중복해 깔았다가 충돌이 생기면 귀찮아집니다.

자바는 오라클 것이고 플래시는 어도비 것입니다만, 이 둘은 쓰는 사람들에겐 필수 설치해야 할 물건입니다. 그런데 권장옵션대로 설치해 주면 노턴과 맥아피를 깔아버립니다. 웬만하면 이미 쓰는 백신이 있을 것이므로, 컴맹은 백신을 3개 깔아 쓰게 되는 셈입니다.

이 글과 같은 분류 글목록으로 가기 / 최신글목록으로 가기
9 Comments
  • 프로필사진 guest 2017.08.03 22:37 100프로 동감이요. 심각합니다. 노트북같은경우 배터리 소모도 심해요. 당장 없애기 힘들면 웹 개발자,디자이너분들이 모바일 사이트라도 잘 구현해줬으면합니다.
  • 프로필사진 alberto 2017.08.04 14:48 신고 웬만하면 있든 없든 신경쓰지 않으려고 했는데, 컴맹 컴퓨터를 봐주며 저거때문에 신경쓰인 적이 많아서요..
  • 프로필사진 alberto 2017.08.07 16:57 신고 사실 티스토리 블로그도 플래시를 엄청 쓰고 있습니다.
    플래시 플레이어가 잘못 동작하면 그림파일을 업로드하는 편집기도 쓰지 못합니다.
    그리고 티스토리 편집기 그 자체가 플래시가 같이 뜹니다. 편집기가 다운되면 플래시 플러그인이 동작을 멈췄다는 알림을 볼 수 있습니다.
  • 프로필사진 인정각 2017.09.25 21:01 저도 공김합니다 저는 어도비를 좋아하지만 프려그램이 쓸데없시 엄청비씨다는점에서 말입니다
  • 프로필사진 alberto 2017.09.26 14:31 신고 티스토리에서 발표한 최근 로드맵에 플래시에서 벗어나겠다 적었더라고요. 기대해 봅니다. :)
  • 프로필사진 크래아 2018.11.26 01:08 그래서 adobe flash player 삭제 해도 되나요?
  • 프로필사진 alberto 2018.11.26 07:14 신고 아뇨. 쓰세요. 정부 웹사이트도 그렇고, 아직 많이 씁니다.
  • 프로필사진 1313 2019.08.26 16:07 '그 때 그건 아직 모자란 점이 많던 iOS내부의 문제, 그리고 iOS에서 수익을 뽑으려는 목적이 짙었고..'
    뭔 말도 안되는 소리.
    1) 2010년 당시 ios가 모자라고 내부의 문제가 많아서 플래쉬를 써선 안되었다는 상황이었다는게 도대체 무엇인가? 지금과 비교해서 당시는 플래시를 쓸수 없었고, 지금은 쓸수 있게 변했다는 ios의 내부 문제라는게 무엇인가? 설명할수 있는가?
    2) 아직도 ios에서 수익을 뽑으로는 목적이 짙었다는 낭설을 믿는 사람이 있단 말인가. 당시 느려터지게 돌아가서 안드로이드에서 조차 모바일환경에선 거의 쓰이지 않던 플래쉬를? 그게 앱생태계를 위협할수 있다고? 그냥 사람들이 유추하던 이야기중 하나였지만 그러기엔 플래시는 너무 모바일환경에 적합하지 않았고, 느렸고, 불편했지. 심지어 초창기에도 네이티브 앱에 비해 플래시가 품질로 나을게 없었음.
    기능보다 웹환경의 즉시성, 그리고 애니메이션이 주가되는 플래시는 애초 한계가 있는 툴.
    그런데 사람들이 앱을 이용하지 않고 플래시사이트를 이용할까봐 애플이 그걸 금지시켰을거라고?
    그건 앱시장에 대한 전망을 전혀 못하던 까막눈 사람들이 주장하는 이야기. 혹은 그냥 플래시를 배척하는 잡스가 꼴보고 싫었거나.

    어쨌든 플래시와 관련해선 잡스의 의견이 맞았고, 그대로 돌아가고 있는 것일 뿐. 느리고, 위험하고, 주도권이 상관없는 특정 회사에 종속되고.
    그때 그 말 비웃다가 현실이 되니 열심히 다른 이유 찾는 모습이 안타까울뿐

  • 프로필사진 alberto 2019.08.26 16:17 신고 1) "당시는 플래시를 쓸수 없었고, 지금은 쓸수 있게 변했다"는 언급은 본문에 없습니다. 2017년에는 쓸 수 있게 됐나요?

    2) 그런 이유로 붎편을 겪은 사람들이 있었던 것은 사실입니다.

    "특정회사 종속이 나쁘다"는 얘기는 iOS를 두둔하며 할 말은 아닙니다.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