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cent Posts
Recent Comments
관리 메뉴

PC Geek's

"생큐 오버워치"…고성능 '게임 노트북' 전성시대/ 요즘 노트북 생각 본문

견적, 지름직

"생큐 오버워치"…고성능 '게임 노트북' 전성시대/ 요즘 노트북 생각

우리 나라에선, 고가 노트북 시장은 맥북이 유지했다가 토스한 게 아닐까 근거없는 생각을 해봅니다.

사용자들이 윈도우OS와 프로그램을 구입해 쓰게 되고, 1-2인가구가 일반적이 되면서 가족 중 컴퓨터를 아는 사람이 없는 컴맹이 컴퓨터를 사용하는 게 일반적이 되면서, 대기업 컴퓨터는 더 이상 핸디캡이 아니게 된 것 같다고 또 근거없이 상상을 하나 더 해보았습니다.


"생큐 오버워치"…고성능 '게임 노트북' 전성시대

한국경제 2017.02.23

화려한 게임 영상 즐기려면 고성능 그래픽카드 필요해

삼성 오딧세이 월 1만대 '돌풍'


한국 게이밍 노트북 시장 아시아 3위

업계 1위 에이수스, 공략 강화

에이서, 1천만원 노트북 출시

LG가 초경량 프리미엄 노트북으로 가고 있는데, 삼성은 게임용 프리미엄 노트북인가 봐요?
십여 년 전 넷북에서 요즘의 크롬북까지 저가형은 답이 없어지고 있으니, 글로블 일류브랜드든 중국대만계열 브랜드든 납득은 가네요. 양극화라고 하면 양극화인데, 나쁜 뜻은 아니고요.

나무위키: 게이밍 노트북


큰 모니터와 AV시스템과 전용 컨트롤러가 아니고 게이밍 노트북인 이유는?

요즘 집에 큰 스피커가 달린 오디오가 없는 것과 같은 이유일까요?

요즘 59~84제곱미터 아파트는 서비스면적과 발코니확장으로 과거 84~102제곱미터 아파트 부럽지 않다고 하지만, 그런 집이 있든 아니면 원룸 투룸생활이든 간에, 개인 공간이 점점 작아지고 있기 때문일까요?


요즘 가벼운 노트북 또는 생산성을 노려 키보드달린 태블릿같은 것들이 1kg아래까지 갔는데,

조금 둘러 보니, 게이밍이란 이름이 붙은 고성능 노트북이라 해도 3kg이 넘지는 않는군요.


거치형으로 무게나 공간만 생각하면 리터급 이하 데스크탑도 있고, 외장 그래픽카드도 있겠지만 이건 거기까진 안 간 것.. 여러 가지를 생각갈 수 있네요.


그런데, 저번에 견적낼 때 30만원 정도에서 스카이레이크 펜티엄 본체를 찾아본 적 있습니다. 그런데 노트북을 가격대 정렬해보니, 40만원 정도에서 그럴 듯 한 걸 볼 수 있네요. 메모리, CPU 사양[각주:1]이 약간 딸리기는 하지만 그래도 모니터와 본체가 달린 무게 1kg대 노트북이라니.. 50~150만원 정도 가격대의 다른 노트북도 비슷한 사양 데스크탑보다 낫다는[각주:2], 편해 보인다는 생각이 드는 게 꽤 있네요.


하여튼, 눈나빠서 큰 모니터가 필요하거나, 키보드 스타일을 고르는 사람이 아니라면 데스크탑을 살 필요가 있나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1. 전부터 그랬지만 노트북용 CPU를 달아놓은 건 이름이 펜티엄 i3, i5 등이라 해도 데스크탑용cpu와는 사양과 성능이 다르기 때문에 구입 전에 확인해야 합니다. [본문으로]
  2. 지금 대충 보기에, 그래도 아직은 70~150만원 짜리 게임용 노트북이 50~100만원짜리 데스크탑에 20~50만원짜리 VGA를 단 성능을 낼 수는 없지만요. [본문으로]
이 글과 같은 분류 글목록으로 가기 / 최신글목록으로 가기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