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PC Geek's

요즘 컴퓨터는 참 오래 쓰네요 본문

견적, 지름직

요즘 컴퓨터는 참 오래 쓰네요

다나와와 벤치사이트를 조금 보다가 적어 보는 생각.


약 5년 돼가는 본체는 요즘도 웹서핑하는 데 문제없습니다.

20리터 정도 되는 덩치가 부담이 되지만.. 요즘은 1리터짜리도 많이 나오니까요.

변명하자면 케이스는 거의 10년이 돼 가는 물건입니다.


케이스는, 부모님 컴퓨터용으로 10리터대 초인 것을 주문했다가 한 번 낭패를 보았습니다.

이거저거 기능과 베이를 빼가며 어중간하게 부피를 줄인 미니타워 케이스는 못 쓰겠더군요. 

미니타워라도 있을 거 다 있는 걸 고르든가, 아니면 싹 포기하고 디자인 위주의 초미니에서 NUC사이인 것으로 가든가 하는 게 답입니다. 살짝 유행하던, 모니터 뒤 VESA나사홀에 고정하는 얇은 NUC스타일도 나쁘진 않겠죠. 하지만 이 성능으로 나오는 것들은 또 그거대로 경쟁 제품이 있습니다. 스틱이라든가 태블릿이라든가 맥 미니나 맥 미니와 비슷한 컨셉으로 나오는 PC라든가..


그건 그렇고.. 아이비브릿지 i3를 참 오래 쓰는데, 이게 이러면 샌디브리지 i3를 쓰는 사람들은 얼마나 오래 쓰는 것인 지.. 요즘은 샌디/아이비가 나오고 나서 몇 세대나 더 지나서, 제가 안 적었지만 요즘 출시되는 펜티엄 등급이 클럭당 성능 자체도 나아졌지만 하이퍼스레딩을 지원해서 옛날 i3보다 낫다고 합니다. 인텔이 등급분류를 하기 위해서 부가명령어쪽에 페널티를 주긴 했지만, 상당히 쓸 만 한 기본성능이 나와서 옛날 세대 i5하고 비교될 정도라는 벤치도 돌고 있습니다. 요즘 새로 마출 분들은 한 번 관심가져볼 만 합니다. (컴퓨터마추기 좋은 시기는 아닙니다. 램값과 SSD값이 올랐죠. 딱 엔트리급으로 한 대만 마출 생각이라면 반 년이나 일 년을 꼭 참아야 할 만큼 그렇게 큰 차이는 아닙니다만. 일 년은 모를까 반 년 뒤에 내릴 거란 보장도 없고요)


※ 데스크탑이나 노트북용같은 모듈식이 아니라 붙박이 팔리는 모바일 단말기용 디램과 플래시램 용량이 두 배로 늘어나버리는 추세라 딸린다고 합니다. 게다가 그 많은 IoT기계도 다 램이 필요하죠. 아주 값싸게 양산하는 그런 것들은 기억장치를 내장한 원칩컴퓨터기도 하고, 그런 장치에 다는 소용량 램은 분야가 좀 다르다는 얘기도 있습니다만, 기능이 덧붙을수록 늘어날 것은 자명한 일입니다. 그리고 디램과 플래시램의 미세공정이 원자단윅까지 가고 있어서, 인텔이 팔고 있는 3D 크로스포인트말고도, 특히 중국에서 삼성전자-하이닉스 주도권을 탈취하려고 여러 가지를 연구하고 만들고 하더군요. 향후 십 년 안에 새로운 방식의 램이 컴퓨터와 단말기에 사용될 수도 있겠어요.



이 글과 같은 분류글목록으로 / 최신글목록 이동
0 Comments
댓글쓰기 폼
Recent Posts
Recent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