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cent Posts
Recent Comments
관리 메뉴

PC Geek's

모질라 파이어폭스, 구글 크롬, 네이버 웨일 비교 본문

모바일, 통신/웹브라우저

모질라 파이어폭스, 구글 크롬, 네이버 웨일 비교

파이어폭스, 크롬 비교다. 그리고 네이버 웨일은 크로뮴계열 웹브라우저의 일종이라고 보면 된다.

두괄식으로 먼저 말해, 크롬에 익숙한 사람에게 파이어폭스는 불편한 점이 아주 많고, 직관적이지 못한 점도 많다. 하지만 좋아할 사람은 좋아할만 하고, 결코 나쁜 웹브라우저가 아니다. 가볍고 그 기본이 좋은 건 나같이 프로그래밍에 기여하지 않고 받아 쓰기만 하는 사람이 불평할 정도가 아니다. 개발 방향이 다르고, 중앙집중적으로 관리되지 못하는지 미흡한 UI/UX가 보인다 정도. 게다가 이용자에게 해를 끼치지는 않지만 구글이 정책적으로 금지해 퇴출시킨 확장프로그램들이 파이어폭스에는 살아있는 경우도 있다. (북마크바를 이용자가 두세 줄로 만들어 쓰지 못하게 소스코드 차원에서 막아놓은 건 크롬이나 파폭이나 똑같지만. 칫!)


북마크와 방문기록관리쪽으로 셋 다 미흡한 점이 많다. 아주 많다. UI는 윈도우 탐색기를 모방해주었으면 싶은 게 일단 공통.

방문기록관리에서, 이전에 종료하기 전에 닫은 창목록, 탭목록을 기록하는 부분이 셋 다 별로다. 어떤 경우에는 관련 항목에 들어가 보면 창목록, 탭목록이 보이고, 어떤 경우에는 전혀 보이지 않는다.


파이어폭스의 문맥 메뉴는 매우 안 좋다. 탭을 기기로 보내기 등 궁리는 한 모양이지만,

  
왼쪽이 모질라 파이어폭스, 오른쪽이 구글 크롬

"다른 탭 모두 닫기" 이 항목은 없앨 수 있으면 좋겠다. '닫은 탭 다시 열기'가 크롬과 공통이라 나는 이걸 잘 쓰는데, 그러다 다른 탭 다 닫아버리면 귀찮아진다. 방문 기록을 뒤적이는 것도 내 수준에서는 어려워서 못 찾기도 했다.

크롬에 있는 "모든 탭 북마크" 기능은 파이어폭스 문맥메뉴에는 없다. 대신 "모든 탭 선택"을 한 다음에 "탭 북마크"를 하면 같은 식이 된다. 단, 이 경우에도 파이어폭스는 매우 불편한데, 그렇게 해서 북마크 폴더를 만들어놓으면 "북마크 메뉴"항목 아래에 들어가고, 그것은 웹브라우저의 북마크 바에 안 보인다. 북마크 관리 화면으로 가서 봐야 한다.


북마크바(즐겨찾기 표시줄)에서 문맥 메뉴를 열면 또 이렇다. 파이어폭스의 장점은 구분자를 아직 지원하는 것. 어차피 둘 다 윈도우탐색기같은 UI는 아니기 때문에, 크로뮴도 구분자를 지원해도 상관없을 것 같은데.

  
왼쪽이 모질라 파이어폭스, 오른쪽이 구글 크롬

하지만 구성은 크롬이 약간 더 낫다. 항목 이름을 바꿀 땐 파폭은 "속성"으로 들어가고, 크롬은 "이름 바꾸기"로 들어간다. 이름으로 정렬 부분은 크롬에는 없는데, 크롬은 북마크 관리자에서 해당 폴더로 들어가 정렬하는 방식이다. (undo기능은 없다)


웨일은 기본적으로 크롬처럼 쓰면 된다.

웨일이 크롬, 파폭보다 크게 미흡한 점은 save 창이다.

 
왼쪽이 파이어폭스, 오른쪽이 구글 크롬


네이버 웨일

파이어폭스는 최근에 저장한 포맷을 기억하고 그것을 먼저 선택한 상태로 세이브창을 열어준다. 파이어폭스는 4가지 옵션을 주는데, 그냥 txt만 더해졌다고 생각하면 됨.
크롬도 최근에 저장한 포맷을 기억하고 그것을 먼저 선택한 상태로 세이브창을 열어준다

웨일은 그런 옵션 없다. 그냥 "웹페이지, 단일 파일" 디폴트값을 고집한다. 은근히 불편한 점인데, 크롬과 웨일 중 크롬을 고를 이유를 꼽으라면 이것.


글꼴 설정에서, 웹페이지 CSS를 무시하고 최소크기를 지정하고 싶다면 

파이어폭스는 

설정> 일반> 언어와 표현> 고급> 사용 글꼴> 최소 글꼴 크기

항목을 변경하고, 그 아래 체크박스를 없애주고 확인 누르면 된다. 예를 들어 최소글꼴을 16포인트로 하고 싶으면 이렇게:

다만, 웹페이지에 따라 텍스트인데도 이 설정이 안 먹히는 곳도 있고, 웹사이트에 따라서는 레이아웃이 망가져서 콘텐츠 일부를 가리거나 일부 링크를 클릭할 수 없게 되는 수도 있다(크롬도 그런 사이트가 있을 것이다). 웹사이트별로 설정을 따로 두는 옵션은 세 웹브라우저 다 없다.


크롬은

설정> 모양> 글꼴 맞춤설정> 고급 글꼴 설정

으로 들어간다. 크롬 공식인지 구글이 만들지 않은 프로그램을 깔라고 하는데, 버튼을 눌러 깔아준 다음 설정화면을 다시 열어 들어가 해당 버튼을 누르면, 파이어폭스처럼 최소글꼴크기를 지정해줄 수 있는 화면이 나온다.


참고, 최근에 사용한 폴더 목록을 이런 프로그램(웹브라우저든 워드프로세서든 윈도우 API를 불러오는 프로그램들)의 세이브창에서 보고 싶다면, AnVir Task Manager같은 서드파티프로그램을 이용하는 것도 방법이다. 즐겨찾기로 지정한 폴더 목록과, 최대 20개까지의 최근 히스토리목록을 선택가능하게 보여준다.

단, 이것은 윈도우 9x것처럼 생긴 세이브/로드창을 불러오는 프로그램에선 동작하지 않는다.


이 글과 같은 분류 글목록으로 가기 / 최신글목록으로 가기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