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PC Geek's

백종원씨의 유튜브 관련 기사들 본문

프로그램/Prosumer

백종원씨의 유튜브 관련 기사들

1월달에 나온 것들입니다. 평이한 이야기. 콘텐츠 생산에 몰입하지 말고 더 중요한 것을 보라는 이야기. 보통 사람에게 유튜브 콘텐츠 생산은 그것이 주가 되어서는 안 된다는 조언.


백종원은 유튜브 방송을 어떻게 할까 - 블로터 2020.01.31

“가지고 있는 노하우를 공유하면 누군가는 거기에 색을 칠하고, 또 다른 누군가는 선도 긋고 할 겁니다. 그게 결국 돌고 돌아 나에게 오면 새로운 지식이 되지 않을까요? 유튜브의 순기능이죠.”


백종원 유튜브는, 자기가 방송출연해 하지 않은 이야기와 공개하지 않은 레시피가 인터넷에 도는 걸 보고, 백종원씨가 '공식 채널'을 만들기로 한 데서 시작. 블로그, 카페, 유튜브 중에 고른 게 대박. '백종원의 요리비책' 프로그램 제작인원은 10명 이상. 콘텐츠는 레시피와 음식점 예비창업가를 위한 정보 등. (아래 유튜브 채널 링크)



https://www.youtube.com/channel/UCyn-K7rZLXjGl7VXGweIlcA


- 정보유통으로 맛집과 솜씨를 개선할 의지가 있는 가게가 살아남을 것.

- 유튜브 콘텐츠 제작경험은 경영자가 본업을 더 잘 하는 데도 도움.




백종원 “유튜버는 취미로"… 게이머도 돈벌이로 하면 지옥 - 조선일보 2020.1.31

"유튜버는 취미생활로 하기를 권합니다. 내가 좋아서 나만의 관점이나 특징을 공유하는 것이지 처음부터 벌이로 생각하고 시작하는 것은 위험하다고 생각해요", "물론 수익이 나야겠지만 시작을 ‘돈을 벌거야’가 아니라 ‘먹는 것이 좋다’거나, ‘사람 만나는 게 좋다’ 등 어떤 것이든 좋아하는 사람이 해야 깊이 들어가는 것"


"우리 콘텐츠가 젊은 층을 타깃으로 하는데 제가 나이가 좀 있어서 20대로 팀을 꾸려 신조어나 유행, 관심사 등을 따라가려고 한다", "보통 영상을 제작하면 아래에서 위로 컨펌(결재)을 받는데, 우리는 타깃인 젊은 시청자가 재밌어야 한다고 보기 때문에 반대로 위에서 아래로 간다"


'유튜버' 백종원 "돈 벌 생각보단 솔직하게 '내 것' 보여줘라"

'유튜브 크리에이터와의 대화 #18' - 한국경제 2020.01.31.

"음식점도 수익이 나야겠지만 성공한 음식점 사장님들을 보면 음식을 만드는 걸 좋아한다는 것을 알 수 있다. 그러면서도 사람을 만나는 것을 즐기고, 손님들이 자신이 만든 음식을 먹으며 행복해하는 표정을 보며 성취감을 느낀다"


백종원 "가짜레시피 잡으려 유튜브…수익 내려하면 바보"(종합) - 아시아경제 20201.31

"(유튜브는) 무료 서점에 들어간 것 같다"면서 "만약에 백과사전 펴면 수준이 똑같은 이야기 해석이지만 서점에서는 2~3살 어린이 동화책 열어보고 깨우칠 때가 있다. 또 의학 서적을 들어봤다는 자체만으로도 뿌듯할 때가 있다. 그런 (느낌이랑) 비슷하다"


"사실 지금은 적자지만 이런 것들을 해보고 싶었고, 우리의 음식문화나 좋은 것들을 현지사람 입을 통해 알리자는 취지에 동감하고 있다"


"유튜브를 통해 자신의 특징이나 장점을 공유하는 차원에서 많은 분들이 유튜브를 했으면 좋겠다", "수익을 염두에 두고 유튜버가 되려는 건 너무 바보 같다", "유튜브도 하나의 게임처럼 즐겼으면 좋겠다"

(기사에 따르면, '교육부와 한국직업능력개발원이 2019년말에 발표한 '초·중등 진로교육 현황조사' 결과, 유튜버 등 크리에이터가 초등학생 희망직업 3위'라고. 그래서 나온 말. 좋게 생각해도 세상에는 '기자'가 그렇게 많이 필요하지 않을 테니까. 정보가공업이 아니라 자기만의 오리지널을 전할 수 있어야 한다는 진리)


이 글과 같은 분류글목록으로 / 최신글목록 이동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