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PC Geek's

"넷마블의 지난해 해외 매출 비중은 67%" 본문

소프트웨어와 콘텐츠/게임기타

"넷마블의 지난해 해외 매출 비중은 67%"

반응형

모 뉴스의 한 구절입니다. 국내 빅3 게임회사가 모두, 콘텐츠를 확보하고 가진 IP를 활용하는 데 열심이라는 이야기.

http://naver.me/FZg6FS2a

“기존 공식 잊어라” 발빠른 모바일 전환… K게임, 앱 장터 휩쓸어

“PC와 모바일의 구분이 사라지고 있다.” 회사 매각설로 뒤숭숭하던 2019년 2월 오언 머호니 넥슨 대표는 이렇게 말했다. 회사의 주력을 PC 온라인에서 모바일로 완전히 전환하겠다는 일종의 ‘��

n.news.naver.com

https://www.donga.com/news/article/all/20200730/102220029/1

“구독경제 융합” 코웨이 인수한 넷마블, “콘텐츠 확보” 영화업체에 투자한 엔씨

글로벌 대작 게임을 통해 몸집을 키워온 게임업계가 최근 게임 이외 분야에 대한 투자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전자상거래, 인공지능(AI), 드론, 블록체인 등 비대면 시대에 각광받…

www.donga.com

 
게임산업의 국내 매출은 앞으로 인구구조변화와 문화 변화의 영향으로 정체-위축-대체될 가능성이 있을까요? 아니면 어려서부터 게임을 경험한 소비세대 인구(386세대 이후)가 고령화되며 게임수요층이 전연령대로 확산되면서 아직 더 갈 수 있을까요. 한편 소위 "게이미피케이션(gamification)"은 확산되겠지만 그건 게임회사만의 놀이터는 아니니 빼고..

728x90
이 글과 같은 분류글목록으로 / 최신글목록 이동
0 Comments
댓글쓰기 폼
Recent Posts (... 더 보기)
View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