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PC Geek's

Kanvus Light 54 (타블렛/디지타이저) 후기 본문

컴퓨터 부품별/키보드,마우스,디지타이저,게임장비

Kanvus Light 54 (타블렛/디지타이저) 후기

요즘은 타블렛이라 하면 태블릿PC를 얘기하는 게 돼버려서, 두 글자 긴(..) 디지타이저라고 써줘야 하더군요. ^^



이 물건을 사보았습니다. 작업용으로는 더 큰 녀석이 있지만, 물심이 동해서.. 집에 갈 때 부친께 한 번 써보시라고 여쭤본다는 핑계로(손가락 자극을 통한 노환예방용으로). 여기 컴퓨터에는 쓸 만한 게 붙어있지 않기도 하고요. ㅎㅎ

http://br.kworld-global.com/main/prod_in.aspx?mnuid=1248&modid=6&fcid=59&pcid=412&ifid=535&prodid=1984


맥OS 10.4 이상. 윈도우 7 지원.


사양은 제작사 페이지에서 긁어왔습니다.

  • 와콤이 아닌 관계로 AAA건전지 하나를 펜에 끼워 사용합니다. 펜은 별로 굵지 않고 와콤펜 중에도 이런 굵기가 있었지 싶네요. 오래 사용하지 않을 때는 빼놓는 게 안 닳고 누액염려도 없겠지요.
  • 그릴 수 있는 범위가 5.5 x 4 인치라고 적혀 있는데, 요즘 27인치 모니터를 생각하면 좁기는 합니다. 그런데, 펜으로 그림연습을 한 사람들에게는 좁지만, 처음부터 이걸로 그림연습을 하는 사람이라면 별로 좁다고 느끼지는 않을 것 같습니다. (와콤 구식을 쓸 때도 패드 영역을 화면에 대응 - 패드 인식영역 네 귀퉁이가 모니터 네 귀퉁이에 대응하는 모드 - 시키지 않으면 그렇게 불편한 적은 없었습니다)
  • 100RPS라는 부분이 와콤보다 조금 떨어지지 싶은데, 이건 확인해보지 않았습니다. 간단히 쓰기에 별 문제는 없는 듯. 해상도는 문제없고 압력감지 레벨도 일단 기본은 합니다. 버튼이 세 개라는데, 그건 펜촉, 그리고 그 위에 양쪽으로 누르게 생긴 걸 말하는 것입니다. 와콤마냥 연필 꼭다리 지우개같은 건 없습니다.
  • 구성품은 디지타이저판, 펜, 여분의 펜촉[각주:1] 3개와 교환도구, 건전지, 설치프로그램 등입니다.

마우스 대신 윈도우 탐색기를 조작하는 용도로는 못 씁니다만(되지만 불편합니다), 마음대로 곡선을 그릴 수 있다는 점, 컴퓨터로 할 수 있는 걸 늘려주거든요.[각주:2] 네이버같은 포탈에서도 일본어나 한자를 입력할 때 펜 입력을 지원하기도 하고요. 원노트같은 데도 써먹을 수 있고... 혹시 모르쟎아요. 곡선을 긋는 재미에 빠져 새로운 재능을 발견할 지! ㅎㅎ

네이버


제품 포장에는 먼저 드라이버와 프로그램을 설치하고 USB포트에 연결하라고 되어 있는데, 윈도우 7에선 OS내장 드라이버가 있어서인지 아니면 이 제품이 범용 표준같은 걸 따르는지 그냥 연결해버려도 인식은 합니다. 다른 기종을 쓸 때를 생각하면, 드라이버를 설치하면 윈도우 제어판에 전용 항목이 생겨서 여러 가지 설정을 바꿀 수 있게 될 겁니다. 예를 들어 타블렛 영역을 전체화면에 대응시킬 지 아니면 그냥 쓸 지, 감도는 어떻게 지정할 지, 버튼 기능 할당은 어떻게 할 지, 소프트웨어에 따라 어떻게 동작모드를 바꿀 지, 그리고 해당하는 모델은 주변부 프리셋 영역을 각각 어느 프로그램이나 기능에 할당할 지 또는 활성화할 지 등을 정해줄 수 있었습니다. 그런 거겠죠. 이런 건 나중에 보기로 하고 일단 패스.

아래 화면. 윈도우 기본 드라이버로 연결된 채로 윈도우 그림판을 열어 백지에 그어본 것. (전용 드라이버를 아직 설치하지 않아서, 압력감지가 활성화된 상태인지 여부는 모르겠습니다. 굵기변화는, 소프트웨어에 따라서는, 압력감지가 안 돼도 비슷하게 모사하는 트릭이 있어요. 추가. 마우스로 흉내내도 비슷한 굵기변화가 나오네요. 곡선을 자유롭게 그릴 수 있다는 정도로만 봐주세요. 압력감지 테스트는 드라이버설치하고 그림툴을 설치해봐야 할 듯.)

이런 악세사리가 으레 그렇듯이, 웹서핑하고 문서작성하는 데 필수는 아니다 보니, 흥미로 사보고는 먼지만 쓰고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래서 처음 구입할 때는 정밀하고 세밀한 포인팅이 되는 좋은 브랜드, 기울기인식, 이런 거 그렇게 신경쓰며 비싼 걸로 시작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굳이 고려해야 할 것이 있다면, OS지원여부와 (그림을 배운 분이라면)넓이 정도.



추가.

[ 한글 설명서 PDF 파일 주소 ] 링크입니다.

  1. 긋다 보면 (아마도)테프론일 펜촉이 닳습니다. 제가 써본 디지타이저는 다 그랬습니다. [본문으로]
  2. 간이 대용으로는 스마트폰 화면을 컴퓨터용 터치패드처럼 쓰는 앱이 전에 있었습니다. 진짜 원리구현내지 간이 용도였지만. [본문으로]
이 글과 같은 분류글목록으로 / 최신글목록 이동
3 Comments
댓글쓰기 폼
Recent Posts (...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