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cent Posts
Recent Comments
관리 메뉴

PC Geek's

가상현실, VR 기사, 사용기 등 본문

모바일, 통신/AR, VR

가상현실, VR 기사, 사용기 등

아래는 2015년말의 어떤 글. 그 때만 해도 생소하다는 댓글이 보였죠.

http://clien.net/cs2/bbs/board.php?bo_table=use&wr_id=836475


이젠 그냥..

[카드뉴스] “그래서 VR기기 사려면 얼마 들어요?”- 디스이즈게임 2016.6

https://www.google.co.kr/search?q=PS4VR+ruliweb


저는 콘솔게임기를 살 생각은 없으니,

다음에 컴퓨터 업그레이드를 한다면(지금도 웹서핑용으로는 전혀 불편이 없습니다. 가끔 버그로 버벅일 때만 빼면. 아, 그렇다고 웹사이트를 더 무겁게 만들어달란 소린 아녜요! 컨텐츠의 질과 양과 종류에 걸맞는 트랙픽 무게를 평가할 수 있을 텐데, 지금도 그렇게 가볍다는 생각은 안 드네요), VR기능을 생각해볼 것 같습니다. 그러고 보면 인텔이나 AMD가 다음 CPU/APU를 낼 때 내장그래픽용으로 VR이나 AR관련 기능을 넣어 주지 않으려나..


관련 기사 정리입니다.

VR 게임을 멀티플레이로 즐기다가 가상공간에서 성추행을 당하는 케이스를 말하고 있습니다. 지금은 텍스트 문자로 부모님 안부를 묻습니다만 -_-; 자유도가 높은 VR게임이 개발된다면 진짜로 현실의 성추행을 모방하는 바보들이 나올 것은 예상할 수 있는 일입니다.


"가상현실 열기 남다른 중국서도…VR방은 고전 중"

연합뉴스 | 2017/01/28 

美 조사기관 보고서 "30%만 수익…재미있는 콘텐츠 부족해"

  • 미국 시장조사 업체 슈퍼데이터, 최근 중국의 '2016년 VR방 현황 백서'를 인용해 중국 전역의 VR방 3천여곳 중 수익을 내는 곳이 약 30%에 불과
  • VR 콘텐츠가 부족한 탓
  • "중국 VR방은 돈을 버는 곳이라기보단 소비자에게 VR 경험을 알리고 VR 인지도를 높이는 역할에 더 가까운 상황"
  • 2016년, 일본항공은 MS홀로렌즈를 이용한 보잉 737-800 시뮬레이터 도입
  • NASA 제트추진연구소(JPL)은 모스코니센터에 화성체험 VR공간 시설
  • 메르세데스 벤츠는 생산공장에 가상조립(VA)을 도입해 작업자가 VR기계를 쓰고 VR속 부품으로 자동차를 조립하는 방식. 훈련인 지 로봇팔을 조종하는 것인 지는 나오지 않음.
  • VR은 종래 실시 비용이 매우 비싼 국방분야의 훈련대용으로 개발됐으나, 이제 제조, 장비운전, 의료 등 다양한 산업분야에 파급되고 있음. 게임으로는 이미 접할 수 있듯이 멀티플레이가 되는 장점을 십분 활용해 재난훈련과 실제 임무에 사용.
  • 소비자용 VR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 산업도 급속히 확장 중. VR기기 가격의 하락과 대중화, 시장 확대 주도.
  • 국내 시장도 국방에서 제조, 의료, 수송분야로 확대. 수송, 운전 분야가 가장 가파르게 성장. 그 다음이 의료.

  • 국내 시장의 공급측면에서 참여자는 대기업이 주도. 투자환경이 열악한 만큼 스타트업이 적고 개별 기술개발은 해도 통합해 상품을 내놓을 역량 부족. 소프트웨어는 일부를 제외하고 외산. 하드웨어도 사용자 인터페이스에 들어가는 핵심 물리부품과 센서의 제조 개발 기술이 선진국대비 낙후.
  • VR의 수요측면에서도 아직 제도적인 뒷받침이나 활용가능성 연구가 제대로 되어 있지 않음. 이런 식이면 결국 선진국에서 유용한 활용사례가 나오면 시스템을 통째로 수입하거나 비슷하게 모방하는 식으로 팔로업하는 길을 가지 산업을 선도해나가진 못할 것임.

  • 정부에서는 2013년부터 VR관련 개발진흥정책을 시행하고는 있음.
  • 몇 군데 대학과 기관에서 인력 양성도 하는데 아직은 IT, 콘텐츠 분야. 산업을 이끌어갈 리더를 길러내기에는 뭔가 빠진 느낌이란 투의 기사.
  •  “VRT 산업이 국가 산업으로 발전하려면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과 융합, 대중 분야로 진출해야 한다”, “핵심 기술 가운데 경쟁력이 떨어지는 기술을 보완하는 한편 제도 차원의 지원을 병행하는 게 필요하다”
4차 산업혁명이 만드는 미래 ④ 가상현실 - 사이언스타임즈 2017.1.20
  • 화재진압 가상훈련.. 화재진압이나 대피훈련같은 건 소방관용 뿐 아니라 일반인 교육용으로도 아주 좋은 컨텐츠!
  • 군인 모의전투, 화학플랜트 공장의 특수장비훈련 등 직업훈련용으로 사용 가능. 의대생의 수술연습에도 비슷한 바탕 프로그램을 사용.
  • 심한 화상을 입은 환자를 VR체험을 시켜 실제 고통을 경감하는 용도. 진통제보다 쓸모가 있다고 함.
    마치, 독감걸려 끙끙대면서 게임에 몰두하는 사람? ^^
  • 통증치료 뿐 아니라 우울증, 공포 등 정신질환 치료에도 가상현실 장치는 유용함.
  • 운동선수의 재활치료에도 사용.
  • VR을 사용한 아동교육 및 VR공간 내 다양한 보상을 이용한 행동교정 시스템(편식, 거식증).
  • VR을 이용한 모의 해외여행, 
  • VR을 이용한 아파트 가상 모델하우스 체험. 이건 잘 만들면 아주 빠르게 퍼질 듯.

  • VR기계를 사용할 때 단점은 멀미. 이것은 옛날부터 지금까지 겪는 사람이 많은 고질적인 문제인데, 이 현상을 경감해주는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개발이 반드시 필요함.

전체적으로 기사를 요약하면서 제 생각을 마음대로 덧붙여 정리한 것입니다. 기사 내용은 원문을 직접 보시기 바랍니다.

이 글과 같은 분류 글목록으로 가기 / 최신글목록으로 가기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