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PC Geek's

다원디엔에스 파워매니저 B200 시리즈 소비전력 측정기 메모/ 스마트플러그의 활용 본문

저전력, 전기요금

다원디엔에스 파워매니저 B200 시리즈 소비전력 측정기 메모/ 스마트플러그의 활용

반응형

다른 글에서도 적었는데, 글이 길어져 이 쪽으로 빼오기로 했다. 
새로 검색한 사용기는 이 쪽에 링크. 이 제품은 구입하거나 사용한 것이 아니다. 뭐살까 고르며 알아본 내용을 정리한 것이다.

B200B는 현재 단종품이다. B는 블루투스 모델. 지금 시판되는 모델은 PM-B200-U로 유에스비 유선포트 사용 모델이다(연결하는 방식이 저래서 IoT제품군은 아닌 모양이다. 블루투스와 와이파이모델은 통신 방식때문에 원격 온오프가 된다고 해야겠지만). 스마트폰이 OTG를 지원한다면 전화기에도 물릴 수 있다고 한다. 단, 데이터 기록 프로그램은 폰용은 없고 컴퓨터용만 있는 듯. 이것은 구입한 것도 써본 것도 아니다. 정보검색한 내용과 결국 구입한 B310-W2와 비교하면서 알아본 내용 정리.

B200 종류는 외부 연결 인터페이스만 블루투스, 무선랜, 시리얼, 유에스비로 다르고 전면 디자인은 같아 보인다. 310이 측정값은 현재소비전력 정도만 보게 되는 한 줄 짜리 작은 엘시디라서 측정장치로 쓰려면 반드시 컴퓨터나 스마트폰을 연결해야 하는 것과 비교해 200은 정보를 다 보여줄 수 있는 큰 화면과 LED, 4개나 되는 조작버튼이 붙어 있다. (그래서인 지 약간 더 비싸다)

foReal 님의 블로그: POWER MANAGER PM-B200B 소비전력 측정기

  • 작성자는 대기전력차단용으로 유용하게 쓴다고. 
    - 대기전력만 발생할 때 설정버튼을 눌러 "지금 수준이 대기전력"이라고 지정한 다음, 대기전력 차단 기능을 활성화함. 다음에 컴퓨터를 쓰다가 종료하거나 대기모드로 들어가서 이 녀석에게 연결된 시스템이 대기전력 수준 이하 전기만 먹으면, 대기전력상태라고 인식하고 꺼버림.
    - 꺼버린 다음에 돌아올 때는 수동으로 버튼을 눌러줘야 차단된 걸 풀어줌. 그리고 대신 안드로이드폰 앱으로 블루투스연결해 풀어줄 수 있음. (블루투스 연결을 통해 차단된 걸 풀어줄 뿐 아니라, 바로 차단시켜 기계를 꺼줄 수도 있음)

    (다른 사용기에서, 정전 후 다시 전기가 들어왔을 때 어떻게 하냐 물은 글이 있었는데, B310-W2는 릴레이가 OFF상태다. 그리고 저 정도 기능은, 요즘은 굳이 이런 것까지 쓸 필요는 없고, 스마트플러그라고 불리는 제품 중 전력측정이 되는 것들이 편하다. 단, 산업용으로 쓸 때는 가정용보다는 좀 믿을 만 한 걸 쓰는 게 좋을 것 같다. 서버라든가, 소프트웨어나 사용한 부품이라든가)

앞서 이 회사 제품을 대충 메모하면서 적었지만, 파워매니저 PM-B200 시리즈는 인터페이스가 네 가지다. 시리얼, 유에스비, 블루투스, 와이파이 무선랜. 그 중에 현재 시판 중인 것은 유에스비 유선연결모델이다. 사용기나 설명 등을 보면 소비자시장이 아니라 B2B로 납품한 것도 있는 것 같다.


PM-B200(B,S,U,W)와 PM-B310-W2

후속 모델인, 내가 가지고 있는 PM-B310-W2 와 비교하면 B200이 PC연결 프로그램은 기능이 더 좋다(마치 기능이 더 있는 것 같기도 하고). 본체 자체도 더 크고 웬만한 기능을 다 제어하도록 버튼도 많고, 마치 기능이 더 있는 것 같기도 하고, 계기 자체의 화면도 넓직해서 정보를 많이 표시한다. 그래서인 지 지금 파는 유에스비 모델은 값도 15000원 정도 더 비싸다. 속에 든 칩셋이나 계량기로서의 부품 품질이나 정밀도가 차이나는 지는 나같은 사람은 모르니까, 겉모양만 가지고 하는 이야기다.

뭐 그렇다. 내가 과문해서 몰라 그렇겠지만, B200, B310같이 컴퓨터에 연결해 측정값을 쌓아갈 수 있는 기계는 직구하려 찾아봐도 이 값에는 보이지 않았다.[각주:1] 데이터 전송 자체는 실생활에선 거의 쓸 일이 없고, 흥미 위주로 기계가 어떤 부품구성일 때, 어떤 프로그램을 어떤 모드로 사용할 때 소비전력이 얼마나 되나를 실시간(초단위) 기록할 때 쓸모가 있다. [각주:2]그래서 벤치마크 사이트에서 그 가능성을 본 것이고.[각주:3] 다만 그 쪽이 업인 사람들은 이것보다는 나은 걸 써야겠지. B310을 예로 들면, 무선랜 연결을 가끔 잘 못 잡을 때가 있다. 느긋하게 기다리거나 앱이나 기계를 껐다 켰다 하면 또 돼서 내 수준에 불편이랄 것은 별로 없지만. :) 리뷰를 쓴 사람들 얘기를 봐선, 내부에 버퍼를 잘 잡아 놨는지, 연결된 상태에서 잠시 통신지연이 되는 정도는 별 문제없는 모양이다. 단, 이런 건 전자렌지를 틀든가 해서 확인해보는 짓은 하지 않았다. ㅎㅎ 

어쨌든 지금 성능만으로도 B310에는 불만이 없다. 다만, 만약 용도가
  • 공유기를 통해 인터넷에 안정적으로 연결돼 있는 환경이면서 
  • 컴맹을 포함해서 평범하게 소비전력값만 가끔 보고, 
  • 측정치 시계열 데이터 기록같은 건 관심없으며
  • 서버에서 자동으로 정리해주는 기간별 누적사용량값만 가끔 보고
  • 대기전력차단기능과 예약 온오프 기능, 예약기능을 쓰고 싶다면 
이런 경우라면, 전력측정되는 스마트플러그라도 불편을 느끼진 않을 듯.



내 생각에, 오랫동안 쓸 때 소비전력측정기능이 있는 스마트플러그의 장점 하나는, 소비전력과 전력량자료를 남겨 "전기절약해야 해!" 하고 느끼게 해주는 걸 빼면, 대기전력을 감지해 자동으로 차단해주는 기능이다. 예약하지 않은 이상 켤 때는 플러그를 원격으로 켜야 하지만.

스마트플러그를 사용하는 데 있어 재미있는 불편은, 여기에 연결하는 가전제품은 구식일수록 좋다는 점이다. 예를 들어, 요즘 TV나 다른 가전제품은 전원을 연결하기만 해서는 동작하지 않고 자체 스위치를 켜주어야 하는 게 많다. 그러니 스마트플러그 스위치를 켜고, 가전 스위치를 켜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다. 단, 가전제품에 따라서는 구식으로 동작하도록 지정하는 기능이 있는 게 있어서 이용할 수 있다.


  1. 10만원 내외 가격대가 되니 그 때부턴 다양한 중국산 계측기와 중고 계측기기가 눈에 띄기 시작했다. 까막눈이라 줘도 못 쓰는. [본문으로]
  2. 쉬운 예로, 전열기의 다이얼을 한 눈금 돌릴 때 소비전력이라든가, 전기밥솥의 취사, 보온 소비전력이라든가, 선풍기와 에어컨의 가동모드에 따른 소비전력을 직접 재서 데이터파일에 기록할 수 있다. [본문으로]
  3. cpu아이들, cpu 풀로드, 그래픽카드가 들어간 시스템의 아이들, 동영상 시청, 벤치마크 풀로드, 게임리스트 테스트, 싱글모니터, 멀티모니터일 때 시스템소비전력을 재는 것 등. [본문으로]
728x90
이 글과 같은 분류글목록으로 / 최신글목록 이동
2 Comments
  • 프로필사진 구본창 2021.08.06 01:42 PM B200 B을 오래전에 사서 포장만 뜻어서 한번사용후 보관만해오다가 갑자기쓸일이 있어서
    사용 하려고 찻아보니 자료에 앱과 PC프로그램 다운받는곳은 있는데 다운받을수 없게 해두었더군요
    오래된제품이라도 사용프로그램을 막아버리면 멀쩡한 그회사제품이 쓰래기가되는데 이런회사면 마인드도 쓰래기가 아닌지 궁금하군요
  • 프로필사진 alberto 2021.08.06 09:52 신고 다원은 스마트플러그를 판매하고 있을 텐데, 왜 그랬나 모르겠군요.
    못쓰면 아까우니 한번 문의넣어보시는 게 어떨까요. 메일로 보내줄지..
댓글쓰기 폼
Recent Posts (... 더 보기)
Viewed Posts